성탄절 첫째주일
미디어선교위원회
조회수   299
설교제목 모든 것을 새롭게 하시는 하나님
성경구절 민수기 6:22-27/ 요한계시록 21:1-6a/ 마태복음서 25:31-46
설교자 채수일 목사
예배일 2020-12-31
전주 지난해 주의 은총에 감사하나이다(J. S. Bach)
찬양1부 아침 해가 돋을 때
지휘자
반주자 채문경 권사
찬양2부
지휘자
반주자
후주1부 환희의 송가(L. v. Beethoven)
후주2부
성경본문 민수기 6:22-27
주님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너는 아론과 그 아들들에게 말하여라. 그들이 이스라엘 자손에게 복을 빌 때에는 다음과 같이 빌라고 하여라. '주님께서 당신들에게 복을 주시고, 당신들을 지켜 주시며, 주님께서 당신들을 밝은 얼굴로 대하시고, 당신들에게 은혜를 베푸시며, 주님께서 당신들을 고이 보시어서, 당신들에게 평화를 주시기를 빕니다.’ 그들이 나의 이름으로 이스라엘 자손에게 이렇게 축복하면, 내가 친히 이스라엘 자손에게 복을 주겠다."

요한계시록 21:1-6a
나는 새 하늘과 새 땅을 보았습니다. 이전의 하늘과 이전의 땅이 사라지고, 바다도 없어졌습니다. 나는 또 거룩한 도성 새 예루살렘이, 남편을 위하여 단장한 신부와 같이 차리고, 하나님께로부터 하늘에서 내려오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 때에 나는 보좌에서 큰 음성이 울려 나오는 것을 들었습니다. "보아라, 하나님의 집이 사람들 가운데 있다. 하나님이 그들과 함께 계실 것이요, 그들은 하나님의 백성이 될 것이다. 하나님이 친히 그들과 함께 계시고, 그들의 눈에서 모든 눈물을 닦아 주실 것이니, 다시는 죽음이 없고, 슬픔도 울부짖음도 고통도 없을 것이다. 이전 것들이 다 사라져 버렸기 때문이다." 그 때에 보좌에 앉으신 분이 말씀하셨습니다. "보아라, 내가 모든 것을 새롭게 한다." 또 말씀하셨습니다. "기록하여라. 이 말은 신실하고 참되다." 또 나에게 말씀하셨습니다. "다 이루었다. 나는 알파며 오메가, 곧 처음이며 마지막이다.

마태복음서 25:31-46
"인자가 모든 천사와 더불어 영광에 둘러싸여서 올 때에, 그는 자기의 영광의 보좌에 앉을 것이다. 그는 모든 민족을 그의 앞에 불러모아, 목자가 양과 염소를 가르듯이 그들을 갈라서, 양은 그의 오른쪽에, 염소는 그의 왼쪽에 세울 것이다. 그 때에 임금은 자기 오른쪽에 있는 사람들에게 말하기를 '내 아버지께 복을 받은 사람들아, 와서, 창세 때로부터 너희를 위하여 준비한 이 나라를 차지하여라. 너희는, 내가 주릴 때에 내게 먹을 것을 주었고, 목마를 때에 마실 것을 주었으며, 나그네로 있을 때에 영접하였고, 헐벗을 때에 입을 것을 주었고, 병들어 있을 때에 돌보아 주었고, 감옥에 갇혀 있을 때에 찾아 주었다' 할 것이다. 그 때에 의인들은 그에게 대답하기를 '주님, 우리가 언제, 주님께서 주리신 것을 보고 잡수실 것을 드리고, 목마르신 것을 보고 마실 것을 드리고, 나그네 되신 것을 보고 영접하고, 헐벗으신 것을 보고 입을 것을 드리고, 언제 병드시거나 감옥에 갇히신 것을 보고 찾아갔습니까?' 하고 말할 것이다. 임금이 그들에게 말하기를 '내가 진정으로 너희에게 말한다. 너희가 여기 내 형제자매 가운데, 지극히 보잘 것 없는 사람 하나에게 한 것이 곧 내게 한 것이다' 할 것이다. 그 때에 임금은 왼쪽에 있는 사람들에게도 말할 것이다. '저주받은 자들아, 내게서 떠나서, 악마와 그 졸개들을 가두려고 준비한 영원한 불 속으로 들어가라. 너희는 내가 주릴 때에 내게 먹을 것을 주지 않았고, 목마를 때에 마실 것을 주지 않았고, 나그네로 있을 때에 영접하지 않았고, 헐벗었을 때에 입을 것을 주지 않았고, 병들어 있을 때나 감옥에 갇혀 있을 때에 찾아 주지 않았다.' 그 때에 그들도 이렇게 말할 것이다. '주님, 우리가 언제 주님께서 굶주리신 것이나, 목마르신 것이나, 나그네 되신 것이나, 헐벗으신 것이나, 병드신 것이나, 감옥에 갇히신 것을 보고도 돌보아 드리지 않았다는 것입니까?' 그 때에 임금이 그들에게 대답하기를 '내가 진정으로 너희에게 말한다. 여기 이 사람들 가운데서 지극히 보잘 것 없는 사람 하나에게 하지 않은 것이 곧 내게 하지 않은 것이다' 하고 말할 것이다. 그리하여, 그들은 영원한 형벌로 들어가고, 의인들은 영원한 생명으로 들어갈 것이다."

댓글

번호 예배일 절기 설교제목 설교자
1068 2021-03-07 사순절 셋째주일 하나님의 어리석음과 사람의 지혜 채수일 목사
1067 2021-02-28 사순절 둘째주일    희망이 사라진 때 채수일 목사
1066 2021-02-21 사순절 첫째주일    세례란 무엇인가? 채수일 목사
1065 2021-02-14 주현절 여섯째주일    엘리야와 엘리사-스승과 제자 채수일 목사
1064 2021-02-07 주현절 다섯째주일    주님을 소망으로 삼는 사람 채수일 목사
1063 2021-01-31 주현절 넷째주일    지식과 사랑 채수일 목사
1062 2021-01-24 주현절 셋째주일    때가 얼마 남지 않았으니 채수일 목사
1061 2021-01-17 주현절 둘째주일    우리는 우리 자신의 것이 아닙니다 채수일 목사
1060 2021-01-10 주현절 첫째주일    저녁이 되고 아침이 되니 채수일 목사
1059 2021-01-03 성탄절 둘째주일    하나님의 계획 채수일 목사
1058 2020-12-31 성탄절 첫째주일    모든 것을 새롭게 하시는 하나님 채수일 목사
1057 2020-12-27 성탄절 첫째주일    와서 아침을 먹어라 배영호 목사
1056 2020-12-25 성탄절    말씀으로 만물을 보존하시는 분 채수일 목사
1055 2020-12-24 성탄전야    주님께서 좋아하시는 사람들에게 평화 채수일 목사
1054 2020-12-20 대림절 넷째주일    마리아-하나님의 어머니 채수일 목사
1 2 3 4 5 6 7 8 9 10 ... 72
전체 메뉴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