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조절 여섯째주일
미디어선교위원회
조회수   138
설교제목 네가 낫고자 하느냐?
성경구절 여호수아기 14:6-12/ 히브리서 11:1-6/ 요한복음서 5:1-9
설교자 배영호 목사
예배일 2019-10-06
전주 주여 내가 확신하나이다(D. Buxtehude)
찬양1부 하나님께 드리는 감사의 노래(Franz Joseph Haydn)
지휘자 정록기 집사
반주자 채문경 권사
찬양2부 네 짐 주께 맡겨라(M. P. Murphy)
지휘자 김선아 집사
반주자 신채우 집사
후주1부 영광의 왕께 다 경배하며(J. M. Haydn)
후주2부 영광의 왕께 다 경배하며(J. M. Haydn)
성경본문 여호수아기 14:6-12
유다 자손이 길갈에 있는 여호수아에게 다가왔을 때에, 그니스 사람 여분네의 아들 갈렙이 여호수아에게 말하였다. "당신은 주님께서 나와 당신에 대하여 가데스바네아에서 하나님의 사람 모세에게 하신 말씀을 알고 계십니다. 내가 마흔 살이 되었을 때에, 주님의 종 모세가 가데스바네아에서 나를 보내어, 그 땅을 정탐하게 하였습니다. 나는 돌아와서, 내가 확신하는 바를 그에게 보고하였습니다. 나와 함께 올라갔던 나의 형제들은 백성을 낙심시켰지만, 나는 주 나의 하나님을 충성스럽게 따랐습니다. 그래서 모세는 그 날 '네가 주 나의 하나님께 충성하였으므로, 너의 발로 밟은 땅이 영원히 너와 네 자손의 유산이 될 것이다' 하고 맹세하였습니다. 이제 보십시오, 주님께서 모세에게 이 일을 말씀하신 때로부터 이스라엘 백성이 광야에서 생활하며 마흔다섯 해를 지내는 동안, 주님께서는 약속하신 대로 나를 살아 남게 하셨습니다. 보십시오, 이제 나는 여든다섯 살이 되었습니다. 모세가 나를 정탐꾼으로 보낼 때와 같이, 나는 오늘도 여전히 건강하며, 그 때와 마찬가지로 지금도 힘이 넘쳐서, 전쟁하러 나가는 데나 출입하는 데에 아무런 불편이 없습니다. 이제 주님께서 그 날 약속하신 이 산간지방을 나에게 주십시오. 그 때에 당신이 들은 대로, 과연 거기에는 아낙 사람이 있고, 그 성읍은 크고 견고합니다. 그러나 주님께서 나와 함께 하시기만 한다면, 주님께서 말씀하신 대로, 나는 그들을 쫓아낼 수 있습니다."

히브리서 11:1-6
믿음은 바라는 것들의 확신이요, 보이지 않는 것들의 증거입니다. 선조들은 이 믿음으로 살았기 때문에 훌륭한 사람으로 증언되었습니다. 믿음으로 우리는 세상이 하나님의 말씀으로 지어졌다는 것을 깨닫습니다. 보이는 것은 나타나 있는 것에서 된 것이 아닙니다. 믿음으로 아벨은 가인보다 더 나은 제물을 하나님께 드렸습니다. 이런 제물을 드림으로써 그는 의인이라는 증언을 받았으니, 하나님께서 그의 예물에 대하여 증언하여 주신 것입니다. 그는 죽었지만, 이 믿음으로 말미암아 아직도 말하고 있습니다. 믿음으로 에녹은 죽지 않고 하늘로 옮겨갔습니다. 하나님께서 그를 옮기셨으므로, 우리는 그를 찾을 수 없었습니다. 옮겨가기 전에 그는 하나님을 기쁘게 해드렸다는 증언을 받은 것입니다. 믿음이 없이는 하나님을 기쁘게 해드릴 수 없습니다. 하나님께 나아가는 사람은, 하나님이 계시다는 것과, 하나님은 자기를 찾는 사람들에게 상을 주시는 분이시라는 것을 믿어야 합니다.

요한복음서 5:1-9
그 뒤에 유대 사람의 명절이 되어서, 예수께서 예루살렘으로 올라가셨다. 예루살렘에 있는 '양의 문' 곁에, 히브리 말로 베드자다라는 못이 있는데, 거기에는 주랑이 다섯 있었다. 이 주랑 안에는 많은 환자들, 곧 눈먼 사람들과 다리 저는 사람들과 중풍병자들이 누워 있었다. [그들은 물이 움직이기를 기다리고 있었다. 주님의 천사가 때때로 못에 내려와 물을 휘저어 놓는데 물이 움직인 뒤에 맨 먼저 들어가는 사람은 무슨 병에 걸렸든지 나았기 때문이다.]] 거기에는 서른여덟 해가 된 병자 한 사람이 있었다. 예수께서 누워 있는 그 사람을 보시고, 또 이미 오랜 세월을 그렇게 보내고 있는 것을 아시고는 물으셨다. "낫고 싶으냐?" 그 병자가 대답하였다. "주님, 물이 움직일 때에, 나를 들어서 못에다가 넣어주는 사람이 없습니다. 내가 가는 동안에, 남들이 나보다 먼저 못에 들어갑니다." 예수께서 그에게 말씀하셨다. "일어나서 네 자리를 걷어 가지고 걸어가거라." 그 사람은 곧 나아서, 자리를 걷어 가지고 걸어갔다.

댓글

번호 예배일 절기 설교제목 설교자
992 2019-10-20 창조절 여덟째주일 성경-구원에 이르는 지혜 채수일 목사
991 2019-10-13 창조절 일곱째주일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온다 채수일 목사
990 2019-10-06 창조절 여섯째주일    네가 낫고자 하느냐? 배영호 목사
989 2019-09-29 창조절 다섯째주일    생명을 살려면! 박종화 목사
988 2019-09-22 창조절 넷째주일    모든 사람이 다 구원을 얻기를 원하시는 하나님 채수일 목사
987 2019-09-15 창조절 셋째주일    끝없이 참으시는 하나님 채수일 목사
986 2019-09-08 창조절 둘째주일    자기 목숨까지도 미워해야 채수일 목사
985 2019-09-01 창조절 첫째주일    천사는 나그네로 우리에게 온다 채수일 목사
984 2019-08-25 성령강림후 열한번째주일    아름다운 기적 박진탁 목사
983 2019-08-18 성령강림후 열번째주일    분열을 일으키러 오신 예수님 채수일 목사
982 2019-08-11 성령강림후 아홉째주일    믿음-보이지 않는 것들의 증거 채수일 목사
981 2019-08-04 성령강림후 여덟째주일    탐욕은 우상숭배입니다 채수일 목사
980 2019-07-28 성령강림후 일곱째주일    베레스 웃사 배영호 목사
979 2019-07-21 성령강림후 여섯째주일    많지 않거나 하나뿐인 주님의 일 채수일 목사
978 2019-07-14 성령강림후 다섯째주일    이생과 영생 채수일 목사
1 2 3 4 5 6 7 8 9 10 ... 67
전체 메뉴 보기
×